2019/04/03 15:39

제 11회, 하비페어 2019 참가 후기 ARTO

지난 달 30~31일, 양일간 개최되었던 " 제 11회, 하비페어 2019 "에 참가했습니다.
이틀 동안 정말 어떻게 시간이 흘러갔는지 모를 정도로 빠르게 지나가 버렸습니다.

아무래도 부스를 차리고 업체로서 제가 직접 참여한 것은 처음이다 보니 긴장이 되더군요.
시간을 넉넉히 두고 준비한다고 노력은 했습니다만...
생각처럼 모든 일이 풀려주질 않았고 준비해 두었던 모든 제품의 구성을 마치지 못한 채 미흡한 상태로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부족한 볼거리에도 불구하고 방문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열심히 준비한다고 노력했지만 역시나 현장에 도착해보니 준비가 턱없이 부족했음을 실감했습니다.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더욱 정비된 모습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하비페어 이틀간 판매했던 상품들에 관해서도 설명이 필요할 듯합니다.
현장에서 즉각적으로 설명해 드리려 노력을 했지만...아무래도 제가 차분하게 설명해 드리진 못한 것 같아...
하여 다음 포스팅에서는 판매가 되었던 제품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간단하게나마 각 상품에 관한 내용을 정리해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현장에서도 말씀드리긴 했지만...아직 제품 구성이 끝나기도 전에 판매가 된 제품들도 있었습니다.

Tiger-I 관련 제품의 경우 기존 메이커들이 놓친 부분을 최대한 재현해 내려다보니 구성품이 많아지게 되었고 모든 파트의 준비가 마무리되지 않아 현장 판매를 시작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전시 첫날 많은 분이 Tiger-I 상품에 관해 많은 문의를 하셨고 뒤늦게 행사 이튿날부터 몇몇 제품을 판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전용 박스가 없거나 구성품 (작은 에칭이나 액세서리 부품) 등이 빠진 채 판매가 이루어진 제품도 몇몇 발생하였습니다.
누락된 내용물들이 준비되는 대로 블로그를 통해 공지를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지켜보시다 해당 내용 글에 댓글을 달아주시면 곧바로 발송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준비해갔던 인형 2종은 모두 완판되었습니다.
특히 12SS 인형의 경우 너무 많은 분이 좋아해 주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제가 이 인형을 만들며 표현하고 싶던 바를 소비자분들이 먼저 " 이러한 부분이 마음에 든다" 라는 말씀 하실 땐 정말 원형사로서 제 의도가 인형을 통해 전달되었다고 느껴져 정말 뿌듯했습니다.


두 번째 날 추가로 소개한 Tiger-I 전차장 인형의 경우 이번 행사를 통해 소개만 할 뿐 판매할 계획이 전혀 없던 녀석이었지만 뒤늦게 판매를 결정하게 되어 새벽부터 폐장 2시간 전까지 열심히 기계를 돌려 판매할 수 있었습니다.
즉 첫 번째 형틀 제작을 통해 당일 막 생산이 끝난 초판이라는 얘기지요.
그 덕분에 전용 박스조차 없이 초라한 몰골로 판매가 이루어지게 되어 정말 송구스럽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역시나 위에 언급했듯 관련 에칭과 박스 구성이 준비되는 대로 발송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행사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일이라면 역시나 " 아토 "의 타이틀을 달고 발매한 제품의 가장 처음 손님이 되어주셨던 남아공에서 오신 분이 기억나는군요.
행사 첫날 오전, 12SS 히틀러유겐트 대원 인형을 구매해주신 것이 아토공식 1호 판매, 반대로 말하자면 첫 번째 구매자가 되어주셨습니다.
재미난 것은 이튿날 두 번째로 발매한 501중전차 대대 Tiger-I 전차장 인형 역시 그분이 가장 먼저 방문하여 첫 번째로 구매해 주셨습니다.
즉 양일간 발매된 제품을 연달아 1호로 끊어주신 분이 되었습니다.
현장에서 다음 아이템이 발매되면 연락을 달라 말씀하셨는데 당연 3번째 인형의 첫번째 포장도 그분께 보내드려야겠습니다.
아무튼 나름 재미난 인연이라고 생각합니다.

                                      ( 되돌아보니 부스사진 한장 제대로 찍어두지 못했군요... ) 

이외에도 방문해주신 모든 분이 기억에 남습니다.
음료와 커피를 건네주셨던 분, 블로그를 꾸준히 지켜보고 계신다는 분, 지난 제 인형들을 전부 기억해 주셨던 분, 함께 사진을 찍으셨던 분 등... 방문해 주신 모든 분께서 워낙 따뜻한 응원의 말씀과 관심을 보여주셨기 때문에 한분 한분 모두 뚜렷이 기억에 남는군요.
소중한 인연으로 기억하겠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아!! 2 SS 공구 상자와 503 관련 상품 또한 곧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ㅎㅎㅎ

마지막으로 멋진 행사를 주관하고 자리를 마련해주신 MMZ 김성종님, 바로 이웃 자리에 함께 앉아 시종일관 많은 조언과 도움을 주신 모델링 매거진 편집장 장동오님, 주말 시간을 반납하고 함께 부스를 지켜준 양회장과 성룡씨께 감사함을 전합니다.
아울러 초라한 부스를 방문해 주신 모든 분께 다시 한번 머리 숙여 감사 인사 올립니다.
앞으로도 관심 있게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덧글

  • 현명 2019/04/03 21:06 # 답글

    양일간에 걸쳐 많이 귀찮게 해드려 죄송하다 생각하고 있는 1인입니다. 명품중의 명품이 왔다고 회장 내 아는 사람마다 붙잡고 부산떨며 다녔는데 오히려 폐가 되었는지 모르겠네요 ㅋ 이러는 저 역시 결국은 2개씩 2세트를 지를 수 밖에 없었습니다 :)
    부족한 실력이나마 지난 시절 원형 하셨던 인형들과 같이 페인팅을 진행해보고자 합니다.
    (지금 작업대 위에 문의드렸었던 양털코트 인형과 뫼비우스 인형이 대기중인데 순번을 바꿔야 할 것 같습니다 ㅎㅎ)

    인형들 들여다 보고 있기만 해도 기분이 좋네요 ^^
  • 꾀죄죄한 이누이트 2019/04/04 15:26 # 답글

    하비페어때 인형 품질보고 홀린듯 구매하였습니다 그때 12ss만 구매하였는데 Dak 구매할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
  • 윤시기 2019/04/04 18:29 # 삭제 답글

    저도 첫째날에 12SS만 구입을 했는데, DAK도 구입하고 싶습니다...
  • 구스 2019/04/04 19:50 # 답글

    아조씨 왜 연락안하심?
    나 주말엔 바쁨 ㅋ
  • 노커트 2019/04/05 04:07 # 삭제 답글

    둘쨋날 부득이 갈수가 없어서 지인 통해 포탑 적재함만 구매했었는데 인형도 있었군요. 봤으면 구매했을텐데 아쉽습니다. 적재함에 대해선 꼭 정보 올려주세요. 복타이거 사용할 요량으로 구입은 했습니다만, 이게 다른 의도가 있으신 상품 같더군요. 정보 올려주시면 그 사양으로 제작해보려 합니다. 관련 제품 판매도 향후 어떤식으로 하실건지 정보 좀 부탁드립니다.
  • 알프레도 2019/04/05 10:48 # 삭제 답글

    참가업체중 ARTO가 있었음을 본 순간부터 이번 하비페어를 엄청 기다렸습니다.
    사고자 했던 티이거 관련 제품은 사지도 못하고 DAK 인형과 4호 전차 제품만 구매하였네요. 설명을 충분히 듣고서 결정하려고
    했었는데시간이 부족해서.. (지금 생각해보면 티이거 관련 제품은 다 살걸 했습니다.)
    당시 판매하시던 제품 지금이라도 구매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속히 정상 판매가 시작되길 기대합니다.
    그리고, 많은 시간 연구한 결과물들이 좋은 제품으로 많이 발매되기를 응원하겠습니다..
  • 오돌뼈 2019/04/05 16:06 # 삭제 답글

    생업과 육아로 인해 이번 하비페어때 광열님의 작품을 직접 구매하지 못해 매우 슬픕니다. 이번에 두 형제분 모두 참여 하셨군요!
    어릴적 아카데미 디오라마 가이드북에서 아카데미 콘테스트 출품,수상 하신 두분의 각각 스튜어트 전차와 독일 222장갑차 비네트 디오라마로 매우 큰 충격을 받았었는데..
    아무쪼록 제품들의 빠른 발매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현기증나려합니다 빨리 발매해 주세요~~^^;;
  • TIGER-I 2019/04/06 14:26 # 삭제 답글

    하비페어 하는 줄도 모르고 정신없이 살다보니 이런 기회를 놓쳤군요... 어서 빨리 제품이 보였으면 좋겠습니다.
  • 전차맨 2019/04/08 21:29 # 삭제 답글

    아니 이런 귀한물건을 판배하시다니. @@
    참석 못했던 사람은 어쩌라구요. ㅜ.
    혹시 지금이라도 구할 수 없을까요?? 플리즈.
  • 2019/04/11 19:01 # 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하비페어때 판매하시는줄 모르고 넋놓고 구경만 하다 지나쳤는데, mmz에서 유튜브 영상 보다가 생각이 나서
    검색하다 처음 방문 했습니다. 혹시 정식발매 예정이신건지요? 그때 구매하지 못한게 너무 아쉬운 마음에 글남기고 갑니다.
  • kwj 2019/04/13 01:50 # 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광열님 인형 정말 많이 기다렸는데, 출장 때문에 하비페어에 방문하지 못 해 인형을 구입하지 못했습니다. 참여하시는줄 알았다면, 부탁해서 구입했을텐데요. 혹시 두가지 인형 모두 구매 할 수 있는 곳이 있을까요?
  • 김근하 2019/04/25 16:42 # 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늦었지만저도인형구매할수있는궁금해서
    글남깁니다
댓글 입력 영역